bar_progress

잠자던 신용카드 포인트가 구 세외 수입 잡혀!

최종수정 2010.04.19 11:33 기사입력 2010.04.19 11:33

댓글쓰기

강서구, 신용카드사용으로 발생된 포인트 적립금 1250만원, 세외수입처리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최근 강서구청에서는 부서에서 사용하던 신용카드의 잠자는 포인트를 모아 현금으로 전환해 세외수입을 증대하고 있어 화제다.

서울 강서구(구청장 김재현)는 오는 20일까지 각 부서에서 신용카드사용으로 발생한 포인트 적립금을 현금으로 전환한 후 세외수입으로 잡아 구 수입을 증대하겠다고 밝혔다.
구는 그동안 15개 부서에서 신용카드를 사용하고 지난 2년간 누적된 포인트를 사용하지 않고 있었으나 이번에 모아진 1250만원의 포인트를 현금으로 전환, 세외수입으로 잡게 됐다.

구청은 재무과에서 일괄 현금으로 전환한 후 세입처리를 하고 보건소와 구의회, 동주민센터는 관서별로 포인트를 현금으로 전환한 후 세입처리하면 된다.
통장 포인트

신용카드 포인트를 현금으로 전환하는 방법은 포인트 전환 신청서를 작성해 구 금고(우리은행)에 공문 요청하면 은행에서 신청계좌에 입금을 하게 되고 입금된 금액은 잡수입 고지서를 발급 받아 세입처리하면 된다.

또 지금까지 포인트 카드를 사용하지 않고 있었던 8개 동주민센터에 대해서는 포인트 카드로 교체하도록 했으며 앞으로는 일정금액 이상 적립되면 바로 현금으로 전환, 세외수입처리 할 계획이다.
최규철 재무과장은 “신용카드사용으로 조금씩 모아진 포인트를 그동안 사용하지 않고 있었으나 세외수입을 증대하는 차원에서 이번에 현금으로 전환한 후 세입처리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일정금액 이상 적립되면 현금으로 전환하여 세외수입으로 잡아 구 수입을 올리겠다”고 말했다.

[아시아경제 증권방송] - 3개월 연속 100% 수익 초과 달성!

박종일 기자 drea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