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구속된 이상직 '횡령·배임' 혐의 부인… 檢 "다음주 기소"

최종수정 2021.05.07 14:06 기사입력 2021.05.07 14:06

댓글쓰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검찰이 이스타항공 관련 횡령·배임 혐의를 받는 무소속 이상직 의원(전북 전주을)을 다음주 기소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7일 전주지법 제11형사부(강동원 부장판사) 심리로 열린 이스타항공 재무 담당 간부 A씨 재판에서 검찰은 "구속된 이 의원이 범행을 부인하고 있다"며 다음주 이 의원을 횡령·배임 혐의로 기소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A씨는 2015년 12월, 이스타항공 그룹 계열사들이 보유하던 이스타항공 주식 약 520만주(약 540억원)를 특정 계열사에 100억여원에 매도해 회사에 약 430억원의 손해를 입힌 혐의 등으로 기소됐다. 검찰은 지난달 28일 이상직 의원을 이 사건 공범으로 판단해 구속했다.


이날 검찰은 "서로 책임을 떠넘기며 대질을 요구하고 있다"며 "주요 공소사실이 주식 저가 매도, 저가 양도 등인데 당사자 간에 진술이 엇갈리며, 증거를 조작해서 제출하기도 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사건 당사자들 진술이 핵심 증거인데 A씨가 풀려나면 진술이 뒤바뀔 가능성이 있다"며 A씨 측의 보석 신청 기각을 재판부에 요청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서" 박승희 "메달 상금 다 썼다…택배 작업도 혼자...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