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그린플러스, 그린피시팜 장어 유통사업 본격화…"수익 개선 기대"

최종수정 2021.03.31 13:48 기사입력 2021.03.31 13:48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유현석 기자] 그린플러스 는 자회사 그린피시팜이 장어 전문 브랜드 ‘도깨비 장어’를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도깨비 장어가 판매하는 장어는 토종 ‘자포니카’ 품종이다. 껍질이 얇고 살이 부드럽게 씹히는 것이 특징이다. 수입산 장어 대비 우수한 품질인 것으로 알려졌다. 주로 전문 식당에서 판매되고 있다. 그린피시팜은 자사의 ‘스마트 양식장’에서 키워진 자포니카 장어를 양념·소금구이 형태로 가공해 판매할 예정이다.

그린피시팜은 이번 브랜드 출시을 통해 B2B(기업간거래) 위주였던 유통망을 B2C(기업-소비자간거래)로 확대해 수익 개선에 나설 계획이다. 지난 30일 신한금융투자 김규리 연구원은 그린플러스 투자 리포트를 통해 “그린피시팜(장어양식) 매출액은 87억원으로 2020년 대비 38% 늘어 전년 부진에서 벗어날 전망”이라고 전했다.


그린피시팜 관계자는 “최근 코로나로 인한 외식산업의 트렌드가 언택트로 변화 됨에 따라 장어 역시 온라인을 통해 구매하는 소비자의 비중이 증가하고 있다”며 “이에 발맞춰 고품질의 장어 상품을 간편하게 가정에서 맛 볼 수 있도록 공급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유현석 기자 guspower@asiae.co.kr
TODAY 주요뉴스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아진 비난 "나이먹고 한심"…윤여정 언급한 조영남에 쏟...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