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티아라 지연 "수 차례 살해 협박…경찰에 수사 요청"

최종수정 2021.02.25 04:17 기사입력 2021.02.25 04:17

댓글쓰기

가수 겸 배우 지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가수 겸 배우 지연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봉주 기자] 가수 겸 배우 지연(29)이 신원 미상의 인물로부터 살해 협박을 받아 경찰에 수사를 요청했다.


24일 지연 소속사 파트너즈파크는 이날 입장문에서 "지연이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으로부터 트위터 및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적으로 여러 차례 살해 협박을 받고 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현재 모든 증거를 수집 중이며 지연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경찰에 정식으로 수사 요청을 했다"면서 "심적 충격이 클 지연의 상황을 염려해 심리적 안정에도 완벽히 하고 있다"며 강경 대응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현재 지연 살해 협박 글을 게시한 인물의 계정은 정지됐다.


지연은 2009년 그룹 티아라의 멤버로 데뷔한 뒤 솔로 가수로도 활동했다. 또 드라마 ' 드림하이 2' '공부의 신' 너의 노래를 들려줘' 등에서 배우로 열연했다.

이하 지연 소속사 입장문 전문.


지연의 소속사 파트너즈파크입니다.


현재 지연이 신원을 알 수 없는 사람으로부터 트위터 및 인스타그램을 통해 공개적으로 여러 차례 살해 협박을 받고 있습니다.


이에 소속사는 현재 모든 증거를 수집 중에 있으며 지연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생각해 경찰에 정식으로 수사 요청을 한 상황입니다.


더불어 심적 충격이 클 지연의 상황을 염려해 심리적 안정에도 만전을 기하고 있습니다.


파트너즈파크는 이 사건을 엄중히 보고 강경히 대응할 방침입니다.




김봉주 기자 patriotbong@asiae.co.kr
TODAY 주요뉴스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연예인" 시끌 "평균 160㎝ 최빈국 방글라데시, 한국인 가면 ...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