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BNK금융, '행복한 명절나기' 지원 사업 추진

최종수정 2020.09.22 18:25 기사입력 2020.09.22 18:25

댓글쓰기

총 5억원 상당 '명절 복(福)꾸러미' 전달

왼쪽부터 빈대인 부산은행장,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 신정택 공동모금회 회장.(사진=BNK금융그룹)

왼쪽부터 빈대인 부산은행장,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 신정택 공동모금회 회장.(사진=BNK금융그룹)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 BNK금융그룹이 추석 명절을 맞아 지역 이웃을 위한 '행복한 명절나기'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부산은행은 부산시청에서 부산지역 소외계층의 차례상 차림 지원을 위해 4억4000만원 상당의 '명절 복(福)꾸러미'를 전달하는 '2020 추석맞이 행복만개(萬開) 나눔사업' 행사를 진행했다.

부산은행은 부산지역 외에 김해와 양산지역에도 6000만원 상당의 '명절 복(福)꾸러미'를 전달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예방용품 등 14종의 물품이 담긴 '명절 복(福)꾸러미'는 각 지역 주민자치센터를 통해 부산지역 8800세대와 김해·양산지역 1200세대 등 총 10000세대에 전달된다.


경남은행도 추석을 맞아 창원을 비롯한 경남 및 울산지역 등에 총 2억7800만원의 전통시장 상품권을 지원한다.

경남은행이 지원하는 전통시장 상품권은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와 지역 소외계층의 따뜻한 명절 나기를 위해 사용된다.


지역 전통시장 활성화와 소외계층 지원을 위해 2008년 부산은행에서 시작된 전통시장 상품권 및 상차림 지원품 전달사업은 현재 BNK금융그룹 전 계열사를 통해 진행 중이며 올해까지 기부된 누적지원 규모는 144억여원에 달하고 있다.


BNK금융그룹 관계자는 "이번 나눔사업BNK금융그룹은 앞으로도 지역 이웃들과 나눔 실천을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사업을 지속해서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영남취재본부 강우권 기자 kwg105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