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공유도 '조용한 선행'…본명으로 수재민 돕기 기부금 1억원 쾌척

최종수정 2020.08.15 05:37 기사입력 2020.08.15 05:37

댓글쓰기

배우 공유가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돕기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사진=매니지먼트 숲 제공.

배우 공유가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돕기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사진=매니지먼트 숲 제공.



[아시아경제 김봉주 인턴기자] 배우 공유가 폭우로 피해를 입은 수재민을 돕기 위해 1억 원을 기부했다.


14일 배우 공유는 본명 공지철로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 원을 기부했다.

앞서 공유는 지난 2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산 방지에 써달라며 사랑의 열매에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한편, 공유는 영화 '서복'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김태용 감독의 신작 '원더랜드'를 촬영하고 있다.



김봉주 인턴기자 patriotbong@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