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지역 전체 초·중·고교 ‘2~3일’ 원격수업 대체

최종수정 2020.07.01 23:14 기사입력 2020.07.01 20:40

댓글쓰기

6일부터 15일까지는 순차적 등교

광주지역 전체 초·중·고교 ‘2~3일’ 원격수업 대체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광주지역 전체 초·중·고등학교가 2~3일 원격수업을 진행한다.


광주광역시교육청은 코로나19 지역감염 확산에 따른 위험상황에 선제적으로 대처하기 위해 2~3일은 원격수업, 6~15일은 학생 밀집도를 낮춰 등교하는 방식을 적용한다고 1일 밝혔다.

이 같은 결정은 교육부 및 보건당국과 협의를 거쳐 마련됐다.


초·중학교의 경우 6∼15일 전체 학생의 1/3 내외가 등교하고, 고등학교는 전체 학생의 2/3 내외가 등교한다. 나머지 학생들은 원격수업을 진행한다.


유치원의 경우 병설유치원은 초등학교 함께 운영되기 때문에 보조를 맞추기 위해 2∼3일 원격수업으로 전환하고, 공립 단설 및 사립유치원은 광주시 어린이집과 함께 정상 등교한다.

광주시교육청은 300인 이상의 대형학원에 대해서는 오는 15일까지 시설 운영 자제를 권고하는 집합제한 행정 조치를 시행한다. 300인 이하 학원도 가급적 시설 운영을 자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또 부득이하게 운영할 때는 참석자 전원 마스크 착용과 발열체크, 출입명부 작성, 사람 간 일정간격 두기, 방역소독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지켜줄 것을 요청했다.


특히 학생들이 등교 전 자가진단 및 발열체크를 철저히 해줄 것을 당부했다.


또 앞으로 2주 동안 학생·학부모·교직원들에게 노래방, PC방 등 다중이용시설 출입 및 소모임, 종교활동을 자제해 줄 것을 요청했다.


장휘국 교육감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확산을 막고, 학교 구성원들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학생밀집도를 낮춰 등교하기로 결정했다”며 “광주시교육청은 등교와 원격수업을 병행하는 교육과정이 차질 없이 진행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방역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