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농협은행, 예금금리 최대 0.25%포인트 내려

최종수정 2019.12.06 14:42 기사입력 2019.12.06 14:42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김민영 기자] NH농협은행이 예금상품 금리를 인하했다.


농협은행은 예금상품의 금리를 최대 0.25%포인트 인하한다고 6일 밝혔다.


일반 정기예금과 자유적립 정기예금의 가입 기간 1년 미만은 0.20%포인트, 1년 이상은 0.25%포인트 떨어뜨렸다.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한 큰만족실세예금 금리는 0.25%포인트 내렸다.


주택청약 예금금리도 1.80%에서 1.65%로 0.15%포인트 떨어뜨렸다.

한국은행이 지난 10월16일 기준금리를 내린 뒤 주요 시중은행이 수신 금리를 내린 것은 처음이다. 다른 은행들도 수신 금리를 조정할지 주목된다.


다만 은행 대출금리가 오름세인데다 오는 18일부터 핀테크사까지 합류한 오픈뱅킹 전면 시행을 앞두고 있어 수신금리를 내리기 어려울 수도 있다.




김민영 기자 myk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