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북도, 상반기 신속집행 행안부 ‘최우수상’ 수상

최종수정 2019.07.23 16:42 기사입력 2019.07.23 16:42

댓글쓰기

전북도, 상반기 신속집행 행안부 ‘최우수상’ 수상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전북도는 행정안전부(이하 행안부)가 전국 243개 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한 ‘2019년 상반기 지방재정 신속집행 평가’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해 재정인센티브 7000만 원을 확보했다고 23일 밝혔다.


행안부 평가 항목은 재정 집행실적, 일자리 및 국고보조 사회간접자본 사업 집행실적, 일자리 예산규모 가중치, 도와 시군 협력도 등 총 5개 지표이며, 전북도는 특히 일자리사업 등 총괄 집행실적 부문에서 높은 점수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전북도는 신속집행 대상액 5조1251억 원 중 73.66%인 3조7749억 원을 집행해 최근 4년 연속 최우수상을 받게 됐다.


도단위 평균 집행률은 69.03%로 전북도는 4.63% 포인트 상회하는 수준이며, 정부목표 63.50%보다 10.16% 포인트 초과 달성했다.


또 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하는 평가에서는 김제시, 장수군이 우수상을 수상, 인센티브 3800만 원을 각각 받게 됐다.

전북도는 연초부터 정부정책 기조에 부응해 정부목표 63.5%보다 3.0% 포인트 높은 66.5%라는 공격적 목표를 설정, 역대 최대 규모의 재정집행을 총력 추진했다.


특히, 일자리사업 및 국고보조 사회간접자본 사업, 50억 원 이상 대규모사업을 중점적으로 집중 관리했으며 재원이 제때 제대로 쓰일 수 있도록 예산-지출-사업부서간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집행제고 분위기 조성 등 적극적 역할을 확대햇다.


임상규 기획조정실장은 “지난해에 이어 전 직원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노력으로 올해 상반기 정부 평가에서도 좋은 결과를 거두게 돼 매우 기쁘다”며 “침체된 경제여건 속에서 신속하고 효율적인 공공지출을 통해 지역경제 활력을 도모하고 무엇보다 도민들이 체감할 수 있도록 하반기 재정집행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