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2019 전국 반려견수영대회’ 개최

최종수정 2019.06.20 17:48 기사입력 2019.06.20 17:17

댓글쓰기

22~23일 다이빙·스피드 수영 등 행사 다채

반려동물 학대방지·동물보호 홍보관도 운영

광주시 ‘2019 전국 반려견수영대회’ 개최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20여 일 앞으로 다가온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 앞서 반려견이 먼저 한바탕 수영대회를 펼친다.


광주광역시는 22~23일 조선대학교 운동장에서 세계수영대회 성공 개최를 기원하고 생명존중 도시로 동물 사랑을 실천하는 의미를 담아 ‘2019 전국 반려견수영대회’를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전국 반려인과 반려견 등이 참여해 반려견 다이빙대회, 스피드 수영대회, 반려견 피크닉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먼저 22일 열리는 다이빙 대회는 수영대회를 홍보하는 이색 이벤트로 전국에서 출전하는 30여 반려견들이 예선과 결선을 거쳐 우승견을 뽑는다.


견주와 무대에 입장할 때부터 태도 점수가 계산되는 다이빙 대회는 견주가 던진 물건을 잘 잡아내며 얼마나 멀리, 높이, 아름답게 입수하는지에 따라 채점이 이뤄진다.

23일은 반려견 스피드 수영이 체급별(몸무게 10㎏·20㎏·30㎏)로 나눠 진행된다.


각 체급에서 출전하는 총 60여 반려견들은 출발 부저와 함께 15m 수영장 결승선에 도착하면 경주 기록이 자동으로 나타난다. 체급별로 각 8마리, 총 24마리가 준결승전을 치러 최종 각 3마리가 결승에 진출하고 순위를 결정하게 된다.


이밖에도 행사장에 설치된 반려견 피크닉장에서는 놀이터, 물놀이장, 반려견 행동 습관 상담, 이태형 펫티켓 명강사 강의, 반려견과 견주 캐리커처 그리기, 아이들을 위한 ‘동물 캐릭터 포토존’ 등 다양한 부대행사가 펼쳐진다.


반려동물들의 학대를 방지하고 인식전환을 위해 동물보호 홍보관을 설치해 동물보호 사진전시 및 입양 가능한 유기동물 등을 소개하는 등 다양한 부스도 운영된다.


반려견 피크닉은 1일 3차례 무료로 운영되고 참가자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사전 예약을 받는다.


반려견 피크닉 참가 희망자는 인터넷을 통해 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광주시 관계자는 “반려견수영축제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국내외로 알리고 전국의 1000만 애견인들에게 소풍처럼 즐거운 자리를 마련하는 것이 목적이다”며 “반려견 수영대회 개최를 계기로 광주를 반려동물들의 생명을 존중하는 선도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문의사항은 반려견 수영축제 사무국으로 하면 된다.




호남취재본부 윤자민 기자 yjm3070@gmail.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