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고흥군, 가업 승계 청년 지원사업…1인당 3천만 원 지원

최종수정 2019.06.20 14:44 기사입력 2019.06.20 14:44

댓글쓰기

고흥군, 가업 승계 청년 지원사업…1인당 3천만 원 지원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은호 기자] 전남 고흥군이 부모의 가업을 잇는 청년지원 사업을 통해 지역 사회의 큰 주목을 받고 있다.


기업 승계 청년지원 사업은 청년의 안정적인 지역정착과 일자리 창출의 하나로 추진됐으며 농업인 13명, 어업인 16명, 소상공인 1명 등 총 30명이 최종 선정됐다.


이번 사업은 지난 2월과 5월 두 차례에 걸쳐 만 19세 이상 49세 이하 지역 청년을 대상으로 공개 모집하고 서류심사와 현지실사를 거쳐 대상자를 확정했다.


고흥군은 지난해 행정안전부와 전남도에서 각각 주관한 ‘지역 주도형 청년 일자리 사업’과 ‘인구문제 극복사업’ 공모로 사업비 7억 1천만 원을 확보했으며 1인당 최대 3천만 원(자부담 20% 포함)을 지원했다.


지원내용은 부모로부터 승계한 영농기반에 비닐하우스, ICT 융복합 등 각종 농업 시설물 설치·개보수, 어업에 필요한 각종 기자재 구매, 농·수산물 소형 저온저장과 설치, 점포 리모델링과 홍보 물품 제작 등이다.

군은 선정된 청년들이 한우 육성, 유제품 생산, 체리·한라봉 재배, 김·미역·다시마·전복 양식 등을 통해 지역산업에 활기를 불어놓고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의 성과를 세밀하게 분석하여 더 많은 청년이 혜택을 볼 수 있도록 보완하고 발전시켜 나가겠다”면서 “갈수록 고령화가 심화하는 지역 실정을 극복하기 위해 청년들이 지역을 떠나지 않고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는 환경을 지속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청년 창업지원과 기반 조성을 위해 ‘청년 창업 아카데미 운영’, ‘청년 귀어가 창업 어장 지원’, ‘청년 도전 프로젝트 지원 사업’, ‘청년 창업 몰 조성’ 등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펼쳐나가고 있다.




호남취재본부 김은호 기자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