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뉴욕마감]금리 인하 기대·기술주 호조에 소폭 상승

최종수정 2019.06.18 05:35 기사입력 2019.06.18 05:35

댓글쓰기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이미지출처=로이터연합뉴스]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뉴욕=김봉수 특파원] 미국 뉴욕증시는 17일(현지시간) 연방준비제도(Fed)의 기준금리 인하 등 통화 정책 변경에 대한 기대감 속에 기술주들의 상승세에 힘입어 소폭 상승했다.


이날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날 대비 22.92포인트(0.09%) 상승한 2만6112.53에 장을 마감했다. S&P500지수도 전일 보다 2.69포인트(0.09%) 오른 2889.67에 거래를 끝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지수도 전장에 비해 48.37포인트(0.62%) 뛴 7845.02에 장을 마무리했다.

이날 기술주들의 상승세가 장을 이끌었다. 페이스북과 넷플릭스는 각각 전일 대비 4.2%, 3.2%씩 뛰었고, 아마존과 구글의 모회사 알파벳, 애플도 각각 전장 보다 0.9%, 0.7%, 0.6%씩 올랐다.


Fed는 18~19일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를 열고 통화 정책을 결정한다. 이 회의에서 금리 인하가 결정될 것이라는 기대는 낮지만, 투자자들은 Fed가 이번 회의를 통해 7월 말 혹은 올해 하반기 내에 금리 인하 결정을 내릴 것이라는 단서를 제공해주길 기대하고 있다.


글렌메드의 마이클 레이놀즈 투자전략담당자는 "이번 주의 최고 관심사는 Fed의 통화 정책 결정"이라면서 "점도표나 성명서에서 Fed가 향후 경제 전망 및 금리 조정 등에 있어서 어떤 입장을 취하느냐에 대해 투자자들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시장은 Fed가 최소한 향후 3개월 내 금리 인하 가능성을 열어 놓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시카고상업거래소의 페드와치툴에 따르면 투자자들은 Fed가 7월, 혹은 9월이나 12월에 금리를 내릴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Fed는 이틀간의 회의 후 19일 오후 제롬 파월 의장의 기자회견을 통해 통화 정책 조정 결과를 발표한다.


BCA 리서치의 더그 페터 미국투자전략가는 "지난번 FOMC때 발표됐던 성명서의 변화나 점도표의 업데이트를 보면 7월 말 FOMC에서 금리를 내릴 지 여부를 짐작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며 "글로벌 성장률 저조와 무역긴장 고조, 특히 낮은 인플레이션율 환경에서 금리를 낮추는 것은 신뢰감 있는 행동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난달 일자리 증가세 하락과 제조업 활동 저하 등 미국 경제의 지표가 악화되면서 경기 둔화 우려도 커지고 있다. 애틀란타 연방준비은행(연은)은 미국 경제가 2분기 동안 2.1% 성장하는 데 그칠 것이라고 예측했다.


미ㆍ중 무역 갈등은 지속적으로 월가에 어두운 그림자를 던지고 있다. 이날 윌버 로스 미 상무부 장관은 CNBC 방송과 인터뷰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협상이 타결되지 않을 경우 기꺼이 중국에 추가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디즈니사의 주가는 임페리얼 캐피탈이 기존의 목표 주가 너무 높다며 하향 조정하는 바람에 전일 대비 0.5% 떨어졌고, 경매 전문 회사 소더비의 주가는 비드페어 USA사가 37억달러로 매입한다는 소식이 들리면서 전장에 비해 60% 가까이 뛰었다.


국제유가는 이날 하락했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7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 거래일보다 배럴당 1.1%(0.58달러) 내린 51.93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런던 ICE 선물거래소의 8월물 브렌트유도 오후 3시16분 현재 배럴당 1.69%(1.05달러) 하락한 60.96달러에 거래되고 있다.


미중 무역전쟁이 지속되는 가운데 중국의 경기지표 부진이 부담으로 작용했다. 중국 국가통계국은 지난 14일 중국의 5월 산업생산 증가율은 5.0%라고 밝혔다. 이는 블룸버그 통신이 집계한 시장 예상치(5.4%)와 전달(5.4%)에 크게 미치지 못한 수치다. 또 17년 만에 가장 낮은 수준이다.


국제 금값은 소폭 내렸다. 뉴욕상품거래소(COMEX)에서 8월 인도분 금은 전 거래일보다 온스당 0.1%(1.60달러) 내린 1342.90달러를 기록했다.




뉴욕=김봉수 특파원 bskim@asiae.co.kr
TODAY 주요뉴스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고 당해 꽃밭 사진 속 '노마스크' 제니…방파라치에 신... 마스크영역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