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강식당2' 피오, 신메뉴 '김치밥' 공개…첫 영업 무사히 마칠 수 있을까

최종수정 2019.06.07 20:32 기사입력 2019.06.07 20:32

댓글쓰기

'강식당2' 멤버들이 뜨거운 인기에 저녁 영업을 하게 됐다/사진=tvN '강식당2' 화면 캡처

'강식당2' 멤버들이 뜨거운 인기에 저녁 영업을 하게 됐다/사진=tvN '강식당2'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가연 인턴기자] '강식당2' 멤버들이 영업 첫 날부터 위기를 맞닥뜨렸다.


7일 방송된 tvN '강식당2'에서는 영업 첫 날부터 위기에 봉착한 강호동, 이수근, 은지원, 안재현, 송민호, 피오의 모습이 그려진다.


지난주 방송 말미에는 코피를 흘리는 강호동의 모습이 그려져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키웠다.


경주에서의 첫 영업을 시작한 멤버들은 강식당을 찾은 만 여 명의 손님들을 위해 저녁 영업까지 하게 됐다. 점심 재료만 준비된 상황에서, 멤버들이 저녁 영업까지 무사히 끝마칠 수 있을지에 대해 시청자들이 관심이 모아졌다.


또 이날 방송에서는 '꽈뜨로 튀김 떡볶이'와 '니가 가락 국수'의 뒤를 이을 피오의 신메뉴가 공개된다. 피오가 준비한 '김치밥'은 판매 시작과 동시에 큰 인기를 끌어 멤버들을 당황하게 했다.

반면 메인 셰프인 강호동은 가락국수를 맡았으나, 더워진 날씨 탓에 주문이 들어오지 않아 큰 고민에 빠졌다.




김가연 인턴기자 katekim22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