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도봉구, 서울 자치구 최초 젠더전문관 채용

최종수정 2019.06.07 06:23 기사입력 2019.06.07 06:23

댓글쓰기

성인지 관점 반영 위한 모니터링, 성별영향평가, 성인지 인식개선 교육 등 심층적인 분석 및 진단 통해 일관성 있는 여성정책 수립 위한 역할 기대

이동진 도봉구청장이 젠더전문관을 임용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이 젠더전문관을 임용한 후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여성친화도시 재지정을 받은 도봉구(구청장 이동진)가 성평등 증진 등 성인지적 관점을 적용한 여성친화도시로서 지속적인 운영과 여성정책의 실효성 제고를 위해 서울 자치구 최초로 젠더전문관을 채용했다.


젠더전문관은 구정 사업 전반에 있어 △젠더(Gender, 사회적 성) 관점 반영을 위한 정책 자문 △성주류화 정책 개발 △사업에 대한 성인지적 관점에서 검토 및 조정 등 성평등 지표의 개발·관리 등을 통해 젠더 문제에 대응하기 위한 전문인력이다.


이번에 채용된 도봉구 젠더전문관은 구정 주요정책(사업)에 대한 △성인지적 관점 반영을 위한 모니터링 △추진실적에 대한 성인지적 관점에서의 평가 △법령 ·사업 ·계획에 대한 성별영향평가 △구의 주요 정책(사업) 성별 분리 통계 작성 △공무원 및 일반인 대상 성평등 ·성인지 인식개선 교육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특히, 민간전문가 채용으로 도봉구 여성정책에 대한 심층적인 분석과 학술연구를 통한 정확한 진단과 과제 도출, 향후 일관성 있는 방향 정립으로 도봉구 여성정책 중장기발전계획에도 큰 역할을 담당할 것으로 구는 기대하고 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도봉구가 여성친화도시로서 조직, 제도, 교육 등 구정 전반에 성인지 감수성을 체화해 여성정책의 실효성을 제고할 수 있는 다양한 제안들이 나오길 기대한다”면서 “구민 모두가 체감할 수 있는 여성이 안전하고, 안심할 수 있는 도시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