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클릭 e종목]"대원미디어, 닌텐도스위치에 카카오페이지 모멘텀 확보"

최종수정 2019.04.12 08:42 기사입력 2019.04.12 08:42

댓글쓰기

[클릭 e종목]"대원미디어, 닌텐도스위치에 카카오페이지 모멘텀 확보"



[아시아경제 문채석 기자]한국투자증권은 12일 대원미디어 에 대해 닌텐도 스위치는 물론 카카오페이지 사업을 하며 성장 동력(모멘텀)을 강화하고 있다고 평가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으며 11일 종가는 9420원이다.


이윤상 한국투자증권 연구원은 대원미디어의 지난해 연결 매출액이 전년 동기 대비 35% 증가한 1634억원, 영업이익은 같은 기간 8% 감소한 64억원을 기록했다고 소개했다. 영업이익률은 3.9%였다.



[클릭 e종목]"대원미디어, 닌텐도스위치에 카카오페이지 모멘텀 확보"



부문별 매출액 비중을 보면 유통(닌텐도·완구) 등 57%, 출판(대원씨아이) 22%, 방송(대원방송) 13%, 콘텐츠(라이선스·트레이딩 카드게임) 8% 등 순이었다.


이 연구원은 닌텐도 스위치 관련 유통 부문이 큰 폭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 2017년 말 출시된 닌텐도 스위치는 지난해 말까지 본체 21만대, 게임 타이틀 50만개가 팔렸다.


성수기인 연말을 맞아 지난해 4분기에 '슈퍼마리오 파티', '포켓몬스터 레츠고' 등 게임들이 출시되며 모멘텀이 강해졌다. 이에 따라 지난해 닌텐도 유통 부문 매출액은 전년 대비 112% 증가한 854억원니아 됐다.

이 연구원은 "올해는 대원미디어가 닌텐도 스위치 본체의 한국어 대응에 나서고, 대작으로 평가받는 새 게임을 출시할 예정"이라며 "지난해 9월 시작된 일본 인기 애니메이션 '조이드 와일드' 캐릭터 완구도 올해 11종을 추가로 출시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클릭 e종목]"대원미디어, 닌텐도스위치에 카카오페이지 모멘텀 확보"



자회사 대원씨아이가 카카오페이지와 제휴한 사실도 회사의 모멘텀 강화에 한몫할 것으로 봤다. 대원씨아이는 슬램덩크, 포켓몬스터 등을 출판했는데, 카카오페이지와 전략적 제휴(지분율 19.8%)를 맺었다. 그는 이를 "새로운 도약의 기회"라 표현했다.


그는 "지난해 대원씨아이의 카카오페이지 매출액 비중은 3%에 불과했다"며 "오프라인 중심이었던 대원씨아이의 콘텐츠들이 앞으로 카카오페이지 플랫폼을 통해 웹과 모바일로 빠르게 침투하면 출판 부문 성장세도 강화될 것"이라고 예상했다.




문채석 기자 chaeso@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