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세먼지에서 내 몸은 내가 지켜야죠"…올리브영서 세안제 매출 1.5배 ↑

최종수정 2019.03.08 08:40 기사입력 2019.03.08 08:40

댓글쓰기

"미세먼지에서 내 몸은 내가 지켜야죠"…올리브영서 세안제 매출 1.5배 ↑

[아시아경제 이지은 기자] 심각한 미세먼지에 세안제, 헤어·바디 세정제 등의 매출이 급속하게 늘었다. 자신을 보호하려는 소비 트렌드 때문에 미세먼지 관련 타이틀을 단 제품이 불티나게 팔렸다.


대규모 할인 행사를 진행중인 올리브영은 지난 4일부터 7일까지의 매출을 집계한 결과, 지난해 같은 기간 할인 행사 때와 비교해 각종 세정제 매출이 급증했다고 8일 밝혔다.


세안제는 58%의 매출 신장률을 기록했으며, 샴푸 등 헤어 세정제는 45%, 바디 세정제는 44%로 그 뒤를 이었다. 미세먼지로 민감해진 피부에 영양과 수분 공급에 도움이 되는 에센스 매출도 132% 신장했다.


특히 지난해 같은 기간 세일과 비교했을때 클렌징폼이 봄철 강세인 향수 매출을 넘어서는 기현상도 보였다. '안티 더스트', '안티 폴루션'을 전면에 내세운 제품들의 수요가 크게 늘었다. '보타닉힐 보 안티 더스트 글루 폼 클렌저'는 255%, BRTC 안티 폴루션 앤 풀메이크업 클렌징 오일’은 280% 증가했다. 또 올리브영 입점이 한 달도 채 되지 않은 '메디힐 안티더스트 카밍 마스크'는 기존 마스크팩 베스트셀러를 제치고 톱 10에 진입하기도 했다.


미세먼지로 인해 뻑뻑해진 눈과 칼칼한 목 건강을 관리하려는 사람들이 크게 늘면서 렌즈 세척액과 같은 눈 관리 용품은 41%, 가글 등 구강 청결 제품은 38% 가량 매출이 증가했다. 미세먼지 차단 마스크는 매출이 무려 43배 폭발적으로 신장했다.

올리브영 관계자는 "미세먼지 문제가 장기화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당분간 관련 제품들의 인기는 지속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올리브영은 정기 할인행사인 '올영세일'을 통해 이달 10일까지 다양한 인기 상품을 최대 60% 할인 판매한다.




이지은 기자 leezn@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