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문창기의 커피 혁신 "원두 직접 로스팅…더 착한 커피 만든다"

최종수정 2019.02.18 13:53 기사입력 2019.02.18 13:00

댓글쓰기

R&D에 350억원 투자…‘이디야커피 드림 팩토리’ 기공
평택 포승공단에 6천톤 원두 생산 규모 내년 4월 준공
2500여개 가맹점에 고품질 원·부재료 합리적인 가격 공급

문창기의 커피 혁신 "원두 직접 로스팅…더 착한 커피 만든다"


[아시아경제 이선애 기자] “회사의 모든 역량을 ‘이디야커피 드림 팩토리’의 성공적인 완공을 위해 투입할 것이며, 최첨단 생산시설과 최적화된 물류 시스템이 완성되면 이디야커피와 전국 가맹점들은 더욱 강력한 경쟁력을 가지게 될 것입니다.”


문창기 이디야커피 회장은 18일 경기 평택 포승읍 포승공단에서 커피 원두 로스팅 설비를 포함한 자체 생산시설인 ‘이디야커피 드림 팩토리’ 기공식에서 기념사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그는 “드림 팩토리에는 이디야커피 임직원들의 꿈이 담겨있으며 전국 점주님들과 그 가족들, 그리고 이디야 메이트들의 꿈이 시작되는 곳”이라며 “그리고 이디야커피를 사랑하는 고객들의 꿈이 반영된 곳이기도 하다”며 의미를 부여했다.


이디야커피가 총 350억원을 투자해 1만2982㎡ 부지, 연면적 1만3064㎡에 지하 1층, 지상 2층으로 건립하는 ‘이디야커피 드림 팩토리’는 내년 4월 준공 예정이다 연간 6000t 원두 생산 규모를 갖추고 전 자동, 친환경 공정의 최신식 생산시설이다. 이디야커피는 이를 통해 커피 원두뿐 아니라 스틱 커피, 음료 파우더 등을 자체 생산할 예정이다.


이디야커피는 OEM 방식으로 공급받아오던 원두를 직접 로스팅해 품질 수준을 높이고 가맹점에 보다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품을 공급해 경쟁력을 강화함으로써 국내 커피 시장을 선도함은 물론 향후 해외시장까지 겨냥한다는 방침이다.

문창기의 커피 혁신 "원두 직접 로스팅…더 착한 커피 만든다"


2001년 창립한 이디야커피는 그동안 최고의 커피 맛을 위해 아프리카, 남미, 중미 등 세계 각국의 다양한 산지를 직접 찾아다니며 생두를 발굴해왔다. 회사의 R&D 기능을 맡고 있는 이디야 커피연구소에서는 수많은 테스트를 거쳐 커피 추출에 최적화된 시스템을 개발하고 차별화된 블렌딩 비율과 로스팅 기술을 개발해왔다.


세계 최고 수준의 로스터 및 플랜트 설비를 갖춘 ‘드림 팩토리’가 준공되면 이디야커피의 축적된 연구개발 성과가 대량 생산을 통해 전국 가맹점을 거쳐 소비자들에게 전해질 예정이다. ‘이디야커피 드림 팩토리’에는 다양한 열원을 복합적으로 활용하고, 온도와 시간의 제어를 통해 생두의 수분 활성화를 최적화시켜 커피의 다양한 향미를 이끌어내는 최신 로스팅 기법이 적용될 예정이다.

전국 2500여개로 업계 최다 가맹점을 기록하고 있는 이디야커피는 올해 3000호점 돌파를 목표로 하고 있다. 국내 커피 프랜차이즈 중 최대 규모의 원두를 소비하는 이디야커피는 내년부터 자체 생산을 통해 원가 경쟁력을 확보해 보다 합리적인 가격의 원두를 가맹점에 납품할 수 있게 된다. 이를 통해 가맹점의 비용 감소 및 수익 증대가 가능해지고 가맹점의 경쟁력이 제고돼 이디야커피가 추구하는 상생경영이 한층 강화될 전망이다.

문창기의 커피 혁신 "원두 직접 로스팅…더 착한 커피 만든다"


이디야커피는 ‘이디야커피 드림 팩토리’를 통해 원두뿐만 아니라 스틱커피 비니스트를 본격 자체 생산할 계획이다. 2012년 첫 출시해 작년까지 바닐라 라떼, 토피 넛 라떼 등 총 8종으로 제품군을 넓혀온 비니스트는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을 얻고 있으나 현재는 이디야커피 매장 및 일부 유통 채널에서만 판매를 하고 있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이디야 드림 팩토리’를 통해 본격적으로 스틱 커피의 대량 생산이 시작되면 이디야커피는 보다 공격적인 시장 개척에 나설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이선애 기자 lsa@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