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최경환 의원 “AI 창업단지, 광주 북구 첨단3지구 조성 기폭제”

최종수정 2019.01.29 16:09 기사입력 2019.01.29 15:36

댓글쓰기

최경환 민주평화당 의원

최경환 민주평화당 의원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민주평화당 최경환 의원(광주 북구을, 문화체육관광위원회)은 29일 SNS(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광주과학기술원과 첨단 3지구에 들어서는 ‘AI(인공지능) 과학기술창업 단지 조성’ 사업이 정부의 예비타당성 면제 지원사업으로 선정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최경환 의원은 “한전공대를 유치하지 못해 아쉬움이 많았지만 첨단 3지구 조성의 핵심 사업이 될 ‘AI 창업 단지 조성’ 사업이 확정되어 매우 기쁘다”며 “첨단 3지구 조성의 기폭제가 될 ‘AI 창업 단지 조성’ 사업이 성공적으로 첫발을 뗄 수 있도록 모든 노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AI 창업 단지 조성 사업은 2020년부터 2029년까지 10년간 총 4천억 원을 투입해 인공지능 연구개발, 인재양성, 창업지원 및 실증단지를 구축하는 사업이다.


최 의원은 “광주의 미래 먹거리이자 핵심 성장동력 사업으로 광주의 주력산업인 자동차, 에너지, 헬스케어 분야와 연계해 지역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이다”고 전망했다


이어 “첨단 3지구에 AI 산업의 거점 단지가 조성되면 4차 산업혁명의 핵심기술을 선도할 수 있는 기반이 구축될 것이다”며 “광주 지역경제를 넘어 국가 경제 발전에 크게 기여할 수 있을 만큼 파급효과가 클 것이다”고 밝혔다.

최경환 의원은 “첨단 3지구 조성의 기폭제가 될 ‘AI 창업 단지 조성’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되기 위해서는 무엇보다도 GB(개발제한구역)가 조속히 해제되는 것이 중요하다”며 “GB 해제가 완료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와 먼저 협의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호남취재본부 김육봉 기자 bong2910@hanmail.net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