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민진웅 "이과 전교 1등, 3년 연속 우수상"…우수한 성적 비법은?

최종수정 2019.01.29 07:21 기사입력 2019.01.29 07:21

댓글쓰기

사진=tvN '뇌섹시대-문제점 남자' 방송 화면 캡처

사진=tvN '뇌섹시대-문제점 남자' 방송 화면 캡처



'문제적 남자' 민진웅이 우등생 면모를 드러냈다.


28일 방송된 tvN '뇌색시대-문제적 남자'에는 민진웅이 손님으로 출연해 공부 비법을 소개했다.


이날 민진웅은 학창시절 이과 전교 1등 출신에 3년 연속 우등상을 수상하며 대학 역시 성적 우수자 전형으로 합격했다고 밝혔다.민진웅은 예술 대학교인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성적 우수자 전형으로 합격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그는 "이것은 독이자 약이 됐다. 나도 연기가 괜찮나보다 생각했는데 첫 수업에서 동기들에게 완전 깨졌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학창시절 어떤 학생이었냐는 질문에 민진웅은 "딱 한 번 전교 1등해봤다. 고등학교 3학년 1학기 때 대학이 정해졌다"고 밝혔다.

이어 민진웅은 "노트 필기를 잘하는 친구를 사귀어야한다. 또 앞뒤로 깜지를 만들어 반복적으로 쓰거나 사진 찍듯이 머릿속으로 저장한다"고 공부비법을 밝혔다.


민진웅은 장학금을 받고 다녔다는 점에 대해서는 "독이자 약이 됐다. 제가 연기 잘하나보다 싶었는데 첫 수업하자마자 동기 친구들한테 기가 죽었다"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민진웅은 "군대 전역을 앞두고 MBC '무릎팍도사'에 나온 배우들 비하인드 스토리에 자극받았다. 감독님 밑에 들어가서 빨래를 해야 하나 싶다가 이왕 시작하는 거 큰 무대로 옮겼다. 미국인 친구가 배우 생활을 하고 있어서 그 친구와 공연도 했다"고 말해 시선을 사로잡았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