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전남도, 2016년 하반기 퇴임식

최종수정 2016.12.29 16:57 기사입력 2016.12.29 16:57

댓글쓰기

이낙연 전남지사가 29일 도청 왕인실에서 열린 2016년 전라남도 하반기 퇴임식에서 퇴직공무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퇴직자와 가족, 도청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제공=전남도

이낙연 전남지사가 29일 도청 왕인실에서 열린 2016년 전라남도 하반기 퇴임식에서 퇴직공무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 퇴직자와 가족, 도청직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제공=전남도

썝蹂몃낫湲 븘씠肄

"퇴직자 12명에게 정부 훈장 전수·공로패 수여"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전라남도는 29일 도청 왕인실에서 올 하반기 퇴임식을 개최했다. 이날 퇴임식에서는 퇴직자를 비롯해 가족, 동료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30~40년 동안 공직에서 헌신해온 선배 공무원들과 후배 공무원들 간 석별의 아쉬움을 나눴다.
행사는 정부 훈장 전수와 공로패 수여, 이낙연 도지사의 퇴임 축하 인사, 퇴직자 대표인 정병재 이사관의 답사 등으로 진행됐다.

이 지사는 인사말을 통해 “지금까지는 국가나 조직이 요구하는 계획과 의사에 따라 움직였다면 이제부터는 본인의 의사와 본인의 계획으로 인생을 설계하고 더 충실한 삶을 채워나가길 바란다”며 “또한 도정의 모자란 점을 많이 깨우쳐 달라”고 당부했다.

정병재 이사관은 “앞으로 항상 배우는 자세로 사회공헌활동을 하면서 인생 2막을 활기차게 살아가겠다”고 말했다. 이어 후배 공직자들에게 “시대의 흐름을 잘 아는 것이 매우 중요하며 변화를 일과 연관 지어 보면 얼마든지 새로운 세계를 열어갈 수 있다”고 조언했다.
이날 행사는 퇴직자 가족 및 후배 공직자들이 떠나는 선배 공무원들과 함께 했던 소중한 순간들에 대한 감사와 응원의 마음을 글과 동영상으로 전하는 감동의 순간도 마련해 더욱 뜻 깊은 자리가 됐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