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정청래, 새누리당 원내대표 경선 두고 "김무성, 의문의 연속패"

최종수정 2016.12.19 23:49 기사입력 2016.12.16 10:53

댓글쓰기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 / 사진=정청래 전 의원 트위터 캡처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 / 사진=정청래 전 의원 트위터 캡처


[아시아경제 정인철 인턴기자]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전 의원이 새누리당 원내대표 경선이 한창인 가운데, 김무성 새누리당 전 대표를 비꼬았다.

15일 정청래 전 의원은 자신의 트위터에 유승민 의원의 나경원 의원 원내대표 지지 호소 기사를 캡처해 '김무성, 의문의 연속패'라는 제목의 글을 올렸다.

정 전 의원은 "비상시국회의 같이 했던 유승민-나경원이 김무성 신당에는 관심없는듯 원내대표 선거에 매진"이라며 "김무성은 과연 몇명이나 데리고 탈당할까?"라고 꼬집었다.

이어 정 전 의원은 "신당 말은 꺼냈는데 동지는 없고 쉰당으로 전락할 듯"이라고 적어 김 전 대표의 신당 창당에 냉소적인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오늘(16일) 새누리당은 의원총회를 열어 원내대표와 정책위의장을 선출한다. 후보로는 친박 주류 측 정우택 의원과 비주류 측 나경원 의원이 나서 계파간 양자대결 구도가 펼쳐진다.
정인철 인턴기자 jungincheol@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