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해식 강동구청장, 올 11관왕 되고 웃는 사연?

최종수정 2016.12.14 10:08 기사입력 2016.12.14 10:01

댓글쓰기

강동구, 시·구 공동협력사업 전 분야(11개) 수상 ‘싹쓸이’...재정보전금 7억280만원 확보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2016년 시·구 공동협력 11개 사업 전 분야 수상으로 재정보전금 7억280만원을 확보했다.

서울시는 지난해 10월부터 올 9월까지 ▲ 안전한 도시 만들기 ▲ 문화로 행복한 도시 서울 구현 ▲ 희망일자리 만들기 ▲ 찾아가는 복지 서울 등 11개 분야를 토대로 25개 자치구를 평가했다.

구는 구민 생활과 밀접한 각 분야 사업을 대상으로 하는 이 평가에서 매해 우수한 성적을 거둬왔다.

▲ 지속가능한 서울형 에너지 정책 만들기 ▲ 성 평등하고 부모와 아이가 함께 행복한 서울 만들기 ▲ 문화로 행복한 도시 서울 구현 분야는 5년 연속 수상하는 대기록을 세웠다.

또 ▲ 안전 도시 만들기 ▲ 걷는 도시 서울 조성 분야는 4년 연속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이해식 강동구청장

이해식 강동구청장


▲ 서울 희망일자리 만들기 ▲ 함께 만들고 누리는 건강 서울 ▲ 2016 서울, 꽃으로 피다 ▲ 공공자원 공유 활성화 부문에서는 3년 연속 수상을, ‘찾아가는 복지 서울’ 분야는 2년 연속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
세입징수실적 평가에서도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시세종합평가 최우수, 2015년 하반기 체납시세 징수실적에서 우수상을 받았으며, 시 세외수입 분야에서도 수상구로 선정됐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강동구민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 덕분에 올해에도 시·구 공동협력 사업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사람과 자연이 조화로운 도시, 지속가능한 친환경 자족 도시로 도약시키는 데 온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구는 서울시 첫 친환경 급식 시행, 전국 첫 자기주도학습 지원센터와 길고양이 급식소 마련, 친환경 도시농업 활성화 및 18개 모든 동에 미니보건소 ‘건강 100세 상담센터’를 설치하는 등 여러 분야에서 선도적인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