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마리텔' 농구 대통령 허재 등장, 훈남 두 아들과 농구 대결

최종수정 2016.11.13 00:01 기사입력 2016.11.13 00:01

댓글쓰기

허재 허웅 허훈.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제공

허재 허웅 허훈. 사진=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제공


[아시아경제 송윤정 인턴기자] '마리텔' 농구 황제 허재가 훈남 아들들과 함께 예능 나들이에 나섰다.

12일 방송된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에서는 농구감독 허재가 자신의 아들이자 농구선수인 허웅, 허훈과 함께 출연해 농구 이야기를 전했다.
80~90년대 한국 남자 농구 전성기를 이끌며 ‘농구 대통령’이라 불린 허재는 이날 붕어빵 아들들과 1대 1 농구 대결을 펼쳐 눈길을 끌었다. 한 치의 양보 없는 부자간의 대결에 시청자들은 열띤 호응을 보냈다.

또한 세 사람은 스태프를 초대해 농구 레슨에 나섰다. 특히 허재는 그동안 어느 방송에서도 공개하지 않은 자신만의 특급 필살기를 전수해 열정적인 강습을 벌였다.

송윤정 인턴기자 singaso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