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미래일기’ 이상민, 64세에 늦둥이 쌍둥이 아빠 됐는데 호사다마가…

최종수정 2016.10.07 00:20 기사입력 2016.10.07 00:20

댓글쓰기

사진=MBC

사진=MBC


[아시아경제 유연수 인턴기자] 가수 이상민이 64세에 늦둥이 쌍둥이 아빠가 됐다.

6일 방송된 MBC '미래일기'에는 가수 이상민, 코미디언 박미선-이봉원 부부, 이종격투기 선수 김동현 모자가 출연해 웃음과 감동을 선사했다.
이날 20년 뒤로 시간 여행을 떠나 64세가 된 이상민은 LSM 엔터테인먼트 대표로 빚도 갚고 재산도 많았다. 하지만 그에게 허락된 시간은 '오늘 단 하루'라는 충격적인 소식을 듣고 보고 싶은 엄마와의 만남을 통해 눈물 어린 깜짝 카메라로 큰 웃음을 선사했다.

특히 5세 쌍둥이의 아빠가 된 그는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위해 몸을 아끼지 않았다. 그동안 예능을 통해 보여주지 않았던 '아빠 이상민'의 색다른 모습이 보는 이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미래일기'는 매주 목요일 오후 11시10분에 방송된다.
유연수 인턴기자 you012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