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남, 전기차 보급 등 미세먼지 감축사업 ‘9471억원’ 투입

최종수정 2018.08.14 19:45 기사입력 2016.09.12 08:2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충남) 정일웅 기자] 충남도는 전기·천연가스 자동차 보급 및 노후경유차 폐차 지원 등 14개 사업·총 예산 9471억원 투입으로 지역 내 미세먼지 줄이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올해부터 오는 2020년까지 5개년에 걸쳐 시행될 이 사업은 연차별 도입계획에 따라 사업완료 시점까지 ▲노면청소 차량 15개 ▲전기자동차 859대 ▲천연가스자동차 105대 ▲전기이륜차 815대 ▲저녹스버너 83대 등을 보급한다.
또 노후경유차로 인한 미세먼지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대상 차량의 조기폐차를 지원하는 한편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 사업을 병행해 추진할 계획이다.

이 사업에 도는 향후 5년간 총 4124억원(폐차지원 3434억원·저감장치 부착 690억원)의 예산을 투입하고 이를 위한 국비 예산확보에 행정력을 집중할 방침이다.

현재 정부는 노후경유차 배출가스 저감장치 부착 사업은 수도권과 광역시를 중심으로만 지원하고 있다. 따라서 도는 이 사업이 전국적으로 확대될 수 있도록 중압부처를 통해 지속적으로 건의한다는 방침이다.
이와 별개로 도는 관내 화력발전소 주변의 기후환경 조사와 실내 공기질 측정을 실시, 대기환경 정보수집체제 구축에 매진함으로써 지역 주민들의 건강피해를 진단·예방하는 데도 집중할 계획이다.

이를 위한 세부 사업으로는 화력발전소 주변지역의 기후환경 조사·평가 용역사업(55억원), 대기오염 측정소 설치사업(35억원), 화력발전소 주변 실내 공기질 측정 및 건강영향 조사(33억원) 등이 추진된다.

도 관계자는 “일련의 미세먼지 감축 사업을 충실히 진행, 오는 2020년 지역 내 미세먼지 농도가 세계보건기구(WHO)의 권고기준을 충족할 수 있도록 하겠다”며 “특히 석탄화력 발전소의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특별법을 제정, 배출허용기준 강화 등에 주력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충남=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