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U+, '미국판 꽃보다 할배' VOD 독점 무료 제공

최종수정 2016.09.12 09:00 기사입력 2016.09.12 09:0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강희종 기자] LG유플러스 는 국내 TV예능 프로그램 '꽃보다 할배'를 리메이크한 '미국판 꽃보다 할배(Better late Than Never)'를 국내 독점으로 주문형비디오(VOD) 제공한다고 12일 밝혔다.

최근 미국 3대 방송사인 NBC는 '꽃보다 할배'를 리메이크 제작했으며, 지난 8월 말 미국 현지에서 방송된 첫 회는 동시간 시청률 1위를 기록했다. 미국에서 꽃보다 할배를 시청한 네티즌들의 반응소감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등을 통해 국내에 전파되며 국내에서는 한류 콘텐츠의 글로벌 성공사례라는 관심을 보이고 있다.
꽃보다 할배 미국판은 미국드라마 스타트렉의 커크 선장역으로 유명한 윌리암 샤트너(84세), 세계 헤비급 권투 챔피언 출신 조지 포먼(68세) 등의 미국 스타 할배가 일본, 홍콩, 한국, 태국 4개국 6개 도시를 여행하면서 겪는 웃음과 우정을 그린다.

특히, 지난 7일 밤(미국 현지시간 기준) 방송된 한국여행편(3회)이 재밌다는 입소문이 급속히 퍼져, 이 꽃보다 할배 미국판을 국내에서 합법적으로 볼 수 있는 방법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는 상황이다.

LG유플러스 플랫폼서비스부문장 박종욱 상무는 "국내시청자들이 신속하고 합법적으로 볼 수 있는 방법을 제공하기 위해 미국 NBC사와 전격적으로 계약을 체결했고, 특히 추석 연휴에 온 가족이 모여 함께 즐길 수 있게 과감히 전편 무료로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LG유플러스는 오는 16일, 17일 양일에 1, 2회를 선공개하며, 이후 TV 본방송 일정에 맞춰 1회씩 공개할 예정이다. U+tv 및 비디오포털, Uflix 가입자는 무료로 즐길 수 있다.


강희종 기자 mindl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