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끝에서 두번째 사랑’ 김슬기, 밝은 에너지+넘사벽 웹툰 작가로

최종수정 2016.07.27 08:56 기사입력 2016.07.27 08:56

댓글쓰기

배우 김슬기/사진=SBS 제공

배우 김슬기/사진=SBS 제공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배우 김슬기가 SBS 새주말드라마 '끝에서 두번째 사랑'(이하 '끝사랑')에 출연이 확정됐다.

김슬기는 '끝사랑'에서 무명 웹툰 작가로 활동 중인 고상식(지진희 분)의 막내 여동생 고미례 역을 맡는다.
고미례는 아날로그 감성과 디지털 감성을 두루 갖춘 자칭 아티스트라고 하지만 백수와 다름없는 생활을 하고 있다. 5년째 아마추어 도전 웹툰방에 웹툰을 연재 중이다.

늘 깔끔하지 못한 모습과 범상치 않은 패션감각을 자랑하는 고미례는 엄마의 역할을 해온 큰 오빠 고상식과 옆집에 이사를 온 수상한 여자 강민주(김희애 분), 코흘리개 시절부터 단짝인 박준우(곽시양 분) 등과 경쾌하고 따뜻한 에피소드들을 시청자에게 전할 예정이다.

제작진은 "극중 미례는 밝은 에너지와 독특한 사랑스러움으로 대중에게 사랑받는 호감 배우 김슬기와 부합하는 점이 많은 역할"이라며 "제작진 모두 1순위로 그녀를 떠올렸는데, 많은 이들의 기대에 부응하듯 김슬기는 그녀만이 가진 매력들로 고미례 역을 충실히 만들어가고 있다. 엉뚱하면서도 발랄한 매력으로 극의 유쾌함을 담당하게 될 김슬기의 활약을 기대하셔도 좋을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김슬기의 SBS 첫 출연작으로 주목받고 있는 SBS 새 주말드라마 '끝사랑'은 아무 일도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는 5급 공무원 과장 고상식과 어떤 일이든 일어나길 바라는 방송사 드라마 PD 강민주를 통해 40대의 사랑과 삶을 공감 있게 그려가는 힐링 로맨스 드라마다. 오는 30일 오후 9시 55분 첫 방송된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