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우상호 "靑, 우병우 해임하고 별도 조사 해야…공수처 필요"

최종수정 2016.07.19 09:54 기사입력 2016.07.19 09:28

댓글쓰기

우상호 "靑, 우병우 해임하고 별도 조사 해야…공수처 필요"

[아시아경제 유제훈 기자, 홍유라 기자]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19일 우병우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과 관련된 의혹에 대해 "(우 수석이) 현직에 있으면 조사하기 어렵다"며 "(청와대는) 즉각 민정수석을 해임하고 별도의 조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우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원내대책회의를 열고 "(우 수석 의혹이) 권력의 도덕성과 관련된 심대한 문제란 점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면서, 이 문제를 박근혜 대통령이 어떻게 다루느냐에 따라 국민들이 대통령의 의지를 판단할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우 원내대표는 이어 검찰개혁의 필요성을 거듭 강조했다. 그는 "검찰개혁을 믿을 수 없다. 진경준, 홍만표 문제와 민정수석 문제에 이르기까지 한국을 검찰 출신이 실망시키고 있다"며 "그동안 주장해 온 고위공직자비리수사처(공수처)를 반드시 설치해 견제장치를 만들어야만 이러한 일탈과 부정부패를 막을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우 원내대표는 "현장에서 일하고 있는 대다수 검사의 명예를 위해서라도, 철저한 수사와 공수처 신설을 통해 검찰이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는 제도개혁을 해야 한다는 점을 다시 한 번 강조한다"며 "새누리당이 전향적으로 나와야 한다. 이번에도 반대하면 비리검사, 비리검찰을 옹호하는 집권당이라는 지적을 받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우 원내대표는 최경환, 윤상현 의원의 녹취록 파문과 관련해 "결국 지난 새누리당의 공천은 친박들에 의한 협박과 회유 공천이었다는 것이 드러났다"며 "이것도 대통령이 직접 설명해야 할 사안이고, 두 의원 문제에 대해서는 새누리당이 진상조사를 해 국민에 밝혀야할 사안"이라고 지적했다.
유제훈 기자 kalamal@asiae.co.kr홍유라 기자 vandi@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