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에어, 중대형 항공기 B777-200ER 도입

최종수정 2016.07.18 14:00 기사입력 2016.07.18 14:00

댓글쓰기

진에어 B777-200ER

진에어 B777-200ER


[아시아경제 조유진 기자] 진에어는 중대형 항공기 B777-200ER 1대를 신규 도입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로써 진에어는 계획된 올해 총 3대의 항공기 도입을 완료하고 보유 항공기를 B737-800 18대, B777-200ER 4대 등 총 22대로 늘렸다.

B777-200ER 항공기는 총 393석 규모로, 국내 저비용항공사(LCC) 중 유일하게 보유 중인 중대형 항공기다. 이번 도입으로 진에어의 B777-200ER 기종은 총 4대로 늘게 됐다.

특히 B777-200ER 항공기에서만 운영하고 있는 지니플러스 시트와 지니플레이 서비스도 이번 도입 항공기에서 동일하게 운영된다.

지니플러스 시트는 일반 좌석 대비 앞뒤 간격이 약 6인치(약 15cm) 더 넓은 좌석으로, 유상 서비스로 신청해 이용할 수 있다. 전체 393석 중 48석이 운영된다.
지니플레이는 기내에서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 등 고객의 개인 모바일 기기로 기내 무선인터넷망에 접속해 진에어가 제공하는 영화, TV 프로그램, 애니메이션, 음악, 게임 등의 컨텐츠를 스트리밍 방식으로 이용하는 유상 서비스다.

이번에 도입한 항공기는 20일부터 인천~삿포로 노선 등에 투입될 예정이다.

한편 진에어는 이번 항공기 도입으로 올해 총 3대의 항공기 도입을 완료했다. 진에어는 20호기인 B737-800 1대를 올 3월, 21호기인 B737-800 1대는 지난 6일에 도입한 바 있다.


조유진 기자 tin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