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곡성군, 여름철 주요관광지 건전한 행락문화 정착 유도

최종수정 2016.07.15 17:35 기사입력 2016.07.15 17:35

댓글쓰기


"불법·무질서 행위 지도단속 실시 "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곡성군(군수 유근기)은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건전한 행락문화 정착과 행락객의 편안한 휴식제공을 위하여 “행락질서 지키기”를 적극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여느 해보다 빨리 찾아온 무더위로 유원지와 계곡 등 주요 관광지에 행락객이 급증할 것으로 예상되어 질서계도요원 30명을 선발하고 지난 7월 9일부터 44일간 불법·무질서 행위 지도단속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행락객이 많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도림사, 청계동 계곡, 압록 유원지 등 10곳을 중점 관리지역으로 정하고 화장실, 음수대 등 편의시설 정비와 함께 무단취사, 불법 주정차 등을 중점 지도단속해 건전한 행락문화 정착을 유도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오는 8월 21일까지 ‘행락질서 지키기’를 추진할 계획으로 올바른 행락문화 정착을 위해 행락객들의 자발적인 참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