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금천구 관악산벽산타운5단지 IoT 아파트 된다

최종수정 2016.07.07 15:05 기사입력 2016.07.07 15:05

댓글쓰기

서울시-금천구청-관악산벽산타운5단지아파트 사물인터넷 실증사업 공동협약 체결...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센서를 통해 홀몸어르신의 체온, 심박수, 건강상태를 24시간 모니터링하고 이상 징후 발생 시 가족 간 공유한다.

또 통학버스를 실시간 위치 추적해 우리 아이의 탑승 여부와 도착 시간을 알려준다.

이 외에도 청각 장애인은 소리진동 알림서비스를 받고, 주차장에 연기가 감지되면 스마트폰 앱으로 발생위치를 전송받는다.

먼 미래의 이야기가 아니다.

금천구 관악산벽산타운5단지아파트 주민들이 곧 경험하게 될 현재다.
금천구(구청장 차성수)는 6일 오후 7시30분 금천종합복지타운에서 관악산벽산타운5단지아파트 주민들을 대상으로 ‘사물인터넷 실증사업 추진 주민설명회’를 열고 본격적인 사물인터넷 조성사업의 시작을 알렸다.
차성수 금천구청장 사물인터넷 시연

차성수 금천구청장 사물인터넷 시연


이 사업은 서울시가 추진한 ‘주거생활 편의서비스 지역선정 공모 사업’에 금천구 관악산벽산타운5단지아파트가 주거분야 실증지역으로 선정돼 진행하게 됐다.

관악산벽산타운5단지아파트는 주거, 안전, 복지 등 시민 일상과 밀접한 도시문제를 해결하는 사물인터넷 마을로 조성될 예정이다.

기반시설인 공공와이파이가 아파트 전역에 설치되며 총 9억5000만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주민들에게는 안전, 환경, 건강, 생활편의, 복지 등 5개 분야 11가지 서비스가 제공될 예정이다.

주민들의 일상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 서비스로 ▲어린이 안전 통학버스 실시간 위치추적 ▲홀몸어르신 안심 케어 서비스 ▲IoT를 활용한 공기질 관리시스템 ▲실내외 운동기구를 통한 개인 운동량 관리서비스 ▲에어컨 자동온도조절기 ▲야외용 WiFi 충전 시설 ▲스마트폰을 연동한 연기감지기 ▲아파트 공동현관 출입시스템 ▲여행안전서비스 및 어린이 등하교 안전서비스 ▲스마트 전등스위치 ▲청각장애인 대상 소리방향 진동알림서비스 등이 제공된다.

차성수 금천구청장은 “사물인터넷 서비스를 통해 어린이의 안전과 어르신들의 복지 향상 뿐 아니라 주민 모두가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며 “금천구는 서울시와의 협력을 통해 사물인터넷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발굴·적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물인터넷 협약 체결

사물인터넷 협약 체결


또 "사물인터넷 실증단지 제1호 아파트단지인 관악산벽산타운5단지아파트가 서울시 사물인터넷 사업의 주요한 거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홍보마케팅과(2627-1112)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