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아영FBC, 건대 커먼 그라운드 ‘바바리아 어반 비치’ 팝업 스토어 운영

최종수정 2016.06.27 09:06 기사입력 2016.06.27 09:06

댓글쓰기

해변 연출한 샌드 존, 모닥불 존, 라운지, 바 등 다채롭게 운영
아영FBC, 건대 커먼 그라운드 ‘바바리아 어반 비치’ 팝업 스토어 운영

[아시아경제 이주현 기자]아영FBC가 7월1일부터 3일까지 컨테이너 쇼핑몰인 커먼 그라운드에서 바바리아 어반 비치 팝업 스토어를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바바리아 어반 비치 팝업 스토어는 ‘도심 속 해변 파티’를 주제로 한 다양한 형태로 운영된다. 한적하고 여유로운 해변의 모래사장을 연출한 샌드 존에서는 담요와 천막을 설치해 현장을 찾은 참가자들이 편히 쉴 수 있도록 조성했으며, 어둠이 깔리면 캠프파이어를 연상 시키는 모닥불 존도 구성해 해변 분위기를 한껏 돋운다.
바바리아 라운지에서는 열대 나무와 테이블을 두어 시원하게 음악을 들을 수 있는 공간으로 운영되며 바다를 배경으로 한 포토 존에서는 조개 모양의 튜브에 앉아 사진을 찍으며 어반 비치의 묘미를 느낄 수 있다. 이밖에 시원하게 음료를 마실 수 있는 바바리아 바와 불빛을 이용한 포이쇼 등 다채로운 즐길거리도 제공된다.

또한, 아영FBC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이벤트도 진행한다. 바바리아 팝업 스토어 페이지를 공유하고 공유한 링크와 같이 가고 싶은 친구를 덧글로 달면 추첨을 통해 네덜란드 프리미엄 맥주를 팝업스토어 현장에서 시음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이벤트는 27일부터 3일 간 진행되며 당첨자를 30일 발표한다.

아영FBC 관계자는 “무더운 여름, 지친 심신을 달래고 해변의 여유로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네덜란드 프리미엄 바바리아 맥주와 함께 도심 속 해변 속에서 멋진 주말을 보내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300년 역사를 지닌 네덜란드 프리미엄 맥주 ‘바바리아’는 7대 째 가족경영 회사로 무알코올 맥주 ‘바바리아 0.0%’와 시그니처 맥주 ‘스윙켈스’를 생산하며 최근 벨기에의 팜 크래프트 양조기업을 인수해 전 세계 맥주 시장의 위치를 더욱 강화하고 있다.


이주현 기자 jhjh1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