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오전에 흐리고 밤부터 장마시작…낮 기온 30도 이상 '후텁지근'

최종수정 2016.06.21 00:00 기사입력 2016.06.21 00:00

댓글쓰기

21일 오전 날씨/사진=기상청

21일 오전 날씨/사진=기상청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화요일 오전에는 전국적으로 구름이 많다가 점차 흐려져, 밤부터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20일 기상청에 따르면 전국이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다 점차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을 것으로 내다봤다.
특히 내일 밤부터 모레(22일) 낮 사이 남부지역에는 시간당 20mm 내외의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올 수 있다고 예보했다.

21일에서 22일 낮까지 이어질 강수량은 충청이남, 제주도 산간이 30~80mm(많은 곳 120mm 이상), 서울·경기도·강원도, 산간지역을 제외한 제주도에서 10~40mm일 것으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내륙지방의 낮 기온은 30도 내외로 오르면서 후텁지근하고 덥다고 전망했다.
21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21도 △부산 21도 △광주 21도 △대구 22도 △대전 20도 △춘천 19도 △제주 22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31도 △부산 26도 △광주 28도 △대구 30도 △대전 31도 △춘천 31도 △제주 28도 등이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