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산체스 결승골' 칠레, 파나마 제압하고 코파 8강행

최종수정 2016.06.15 11:17 기사입력 2016.06.15 11:17

댓글쓰기

칠레 대표팀 [사진=코파아메리카 공식 페이스북]

칠레 대표팀 [사진=코파아메리카 공식 페이스북]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형민 기자] '디펜딩 챔피언' 칠레가 코파아메리카 2연속 우승을 향해 순항했다.

칠레는 15일(한국시간) 미국 필라델피아 링컨 파이낸셜 필드에서 열린 2016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아메리카) 센테나리오 조별리그 D조 최종전에서 파나마를 4-2로 이겼다.
칠레는 2승 1패가 되면서 8강 진출에 성공했다. 이어 열리는 아르헨티나-볼리비아 경기 결과에 따라 순위가 결정된다. 파나마는 1승 2패로 탈락했다.

선제골을 넣은 쪽은 파나마였다. 미구엘 카마르고가 오른발 중거리슈팅을 때려 골망을 흔들었다. 칠레는 전반 15분에 알렉시스 산체스가 수비수를 무너뜨리는 2대1 패스 후 침투해 슈팅한 것이 골키퍼에 막혔지만 에두아르도 바르가스가 다시 밀어 넣어 동점을 만들었다.

칠레는 전반 43분 장 세우세요르의 크로스를 에두아르두가 헤딩골로 마무리해 리드를 가져왔다. 후반 5분에는 산체스가 논스톱 슈팅으로 추가골을 만들었다.
칠레는 후반 30분 아브디엘 아로요에게 헤딩 추격골을 내줬지만 후반 44분에 산체스가 머리로 한 골을 더 만들어 승리를 가져갔다.

김형민 기자 khm193@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