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잡코리아, 직장인 10명 중 9명 "해외취업 고민했다"

최종수정 2016.06.09 08:43 기사입력 2016.06.09 08:43

댓글쓰기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김민진 기자] 직장인 10명 중 9명 정도는 해외취업을 고민한 경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잡코리아(jobkorea.co.kr)는 최근 남녀 직장인 1271명을 대상으로 '해외취업'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해외취업을 고민한 경험이 있는지' 묻는 질문에 응답자의 89.5%가 '그렇다'고 답했다고 9일 밝혔다.
연령별로는 20대 직장인(91.8%)들이 해외취업을 고민해 본 경험이 가장 많았으며, 다음으로 30대 직장인(89.7%), 40대 직장인(82.2%) 순이었다.

직장인들이 해외취업을 고민한 이유로는(복수응답), '해외 기업의 복지혜택과 근무환경 때문'이라는 답변이 응답률 56.4%로 1위를 차지했다. 이어 '학벌, 혈연 등 능력으로 극복할 수 없는 차별을 당했을 때(23.6%)', '현재 연봉이 불만족스러워서(22.5%)' 등의 답변이 뒤를 이었다.

이처럼 직장인들은 해외 기업의 복지혜택과 근무환경, 불만족스러운 연봉 등 다양한 이유로 해외취업을 고민했지만, 실제 해외취업을 준비한 경험은 많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해외취업을 고민한 경험이 있다고 답한 직장인들에게 '실제 해외취업을 준비한 경험이 있는지' 묻자, 57.3%의 직장인들이 '아니다'라고 답했다. 남성 직장인(55.1%)과 여성 직장인(59.9%) 모두 실제 해외취업을 준비한 경험이 없다는 답변이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해외취업을 고민했음에도 실제 준비를 하지 않은 이유'에 대해서는(보수응답) '외국생활에 대한 막연한 두려움 때문에'라는 답변이 47.5%로 1위를 차지했다.
'외국어를 못해서(36.7%)', '해외취업에 대한 정보를 얻기 힘들어서(25.3%)', '결혼, 육아 등 현실적인 제약 때문에(23.6%)' 등의 답변도 상위권을 차지했다.

한편, 직장인 10명 중 9명은 기회가 제공되면 해외취업을 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직장인들이 해외취업하고 싶은 국가는 '유럽국가(24.8%)', '미국(21.4%)', '캐나다(16.6%)' 등이었고, 희망하는 해외 근무기간은 '정착하고 싶다(28.8%)', '근무하면서 고려하겠다(22.9%)', '1~3년(20.6%)' 순이었다.

변지성 잡코리아 팀장은 "최근 해외취업을 고민하는 직장인들의 수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지만, 막연한 불안감과 해외취업 정보 부족으로 인해 막막함을 느끼는 경우가 있다"면서, "국내 대기업 해외지사 공고 등 양질의 해외지역 채용 공고를 엄선해 보여주는 '해외취업 채용공고 서비스' 등을 이용한다면 큰 도움을 얻을 수 있다"고 말했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