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지·신동엽, 백상예술대상 MC로 나선다

최종수정 2016.05.24 00:25 기사입력 2016.05.24 00:25

댓글쓰기

신동엽, 수지.

신동엽, 수지.


[아시아경제 김재원 인턴기자] 수지와 신동엽이 ‘백상예술대상’ MC로 발탁됐다.

23일 백상예술대상 측은 “오는 6월3일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열리는 ‘제52회 백상예술대상’ MC는 수지와 신동엽이 맡는다”고 전했다.
주체측은 “수지는 그동안 한국뮤지컬대상과 서울드라마어워즈, 가요대제전 등 굵직한 시상식의 MC를 맡아 원활한 진행력으로 합격점을 받았다”며 선발 배경을 밝혔다.

또 “수지는 백상예술대상과 남다른 인연을 자랑하는 인물이다. 제48회 백상예술대상에서 ‘건축학개론’으로 영화 부문 신인연기상을 받았다. 이듬해에도 같은 부문 시상자로 다시 한 번 백상예술대상을 찾았으며, 이후 3년 만에 MC 자리를 꿰차고 다시 무대 위에 오르게 됐다”고 설명했다.

신동엽에 대해서도“‘시상식 제왕’이라 불릴 만큼 뛰어난 순발력과 재치 등으로 백상예술대상과 함께 전문 MC다”라며 “수지와 좋은 호흡을 보여줄 것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제52회 백상예술대상은 6월3일 오후 8시30분 서울 경희대학교 평화의 전당에서 개최된다. JTBC·JTBC2로 생방송되며 중국에서도 동시 생중계 예정이다.

김재원 인턴기자 iamjaewon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