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현대산업개발, 용산 푸드마켓뱅크·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모금액 전달

최종수정 2016.05.18 13:51 기사입력 2016.05.18 13:51

댓글쓰기

18일 육근양 현대산업개발 경영기획본부장(오른쪽)과 황혜신 용산 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18일 육근양 현대산업개발 경영기획본부장(오른쪽)과 황혜신 용산 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이 기념사진 촬영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주상돈 기자] 현대산업개발은 임직원이 기부한 모금액 5000여만원을 용산구 사랑나눔 푸드마켓뱅크와 다문화가족지원센터에 나눠 전달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날 전달행사에는 성장현 용산구청장과 용산 푸드마켓 윤종철 소장, 황혜신 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 현대산업개발 임직원 등이 참석했다.

현대산업개발은 지난해 7월부터 임직원을 대상으로 매월 급여에서 일정금액을 사회 기부를 위해 모금하는 '끝전나눔 사랑실천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다. 임직원이 기부한 액수만큼 회사 차원에서도 동일액수를 보태는 '1:1 매칭 그랜트' 방식을 적용해 참여를 독려하고 있으며, 기부처는 직원들의 투표를 통해 결정한다.

윤종철 푸드마켓 소장은 "결식아동과 독거노인 등 저소득가구에 식품을 지원하는데 이번 기부가 큰 힘이 될 것 같다"며 "현대산업개발 임직원들이 투표를 거쳐 기부를 결정한 만큼 지역주민들에게 그 마음까지 꼭 전달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지난 1월 현대산업개발은 임직원들이 회사에서 지급한 성과급 일부를 모아 약 5억6000만원을 기부했다. 이외에도 임직원들은 도서 기부와 자원봉사를 통해 지역 아동들의 학습 환경을 개선하는 '심포니 작은 도서관' 개설사업을 통해 현재까지 전북 군산과 경남 밀양 등 전국에 5개의 작은 도서관을 조성했다.
주상돈 기자 do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