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국토부장관, 국회 상임위 떠나는 5선 이미경 의원에 ‘눈물’…왜?

최종수정 2016.05.12 19:27 기사입력 2016.05.12 19:13

댓글쓰기

강호인 국토부장관

강호인 국토부장관


[아시아경제 정유진 인턴기자] 강호인 국토부장관이 더불어민주당 이미경 의원이 떠나자 눈물을 보였다.

12일 열린 국회 국토교통위 전체회의에서 강호인 국토부장관이 20대 공천을 받지 못해 국회를 떠나는 이미경 의원의 발언이 끝나자 눈물을 훔쳤다.

강 장관은 이 의원에게 "그동안 수고 많으셨고 따뜻하게 질책해 주셔서 저희들로서도 정책을 펴는 데 많은 교훈을 얻을 수 있었다"고 말하면서 목이 메이는 듯했다.

이어 질의에 나선 이언주 의원이 "장관님이 갑자기 울먹거리셔서…"라고 말하자 강 장관은 "(이 의원이 떠나는 게) 서운해서 그랬다"며 손수건으로 눈물을 닦았다.

이미경 의원은 자신의 질의를 마치고 박수를 받으며 자리를 떠났다.
이 의원은 강 장관과 특별한 인연은 없지만 그동안 한 일에 대한 공감대가 있었던 것 같다고 후에 한 언론사와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이 의원은 15대부터 19대까지 5선을 역임한 현역 여성 최다선 의원이었으나 20대 총선에서 컷오프됐다.

정유진 인턴기자 icamdyj718@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