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우조선해양 감사인 ‘안진→삼일’

최종수정 2016.04.20 20:16 기사입력 2016.04.20 20:16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정준영 기자] 수조원대 분식 회계 의혹을 받는 대우조선해양의 외부감사인이 안진회계법인에서 삼일회계법인으로 교체됐다.

20일 회계업계에 따르면 금융감독 당국은 최근 직권으로 대우조선해양 외부감사인에 삼일회계법인을 지정했다.

이는 대우조선해양이 재무 악화로 외부감사인 지정 기업에 포함된 데 따른 것으로 분식 회계 의혹 관련 회계감리와 직접 연관은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정준영 기자 foxfury@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