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AJ렌터카, 저비용렌터 '빌리카' 전국 확대

최종수정 2016.04.20 09:21 기사입력 2016.04.20 09:21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배경환 기자] AJ렌터카가 저비용렌터카 브랜드 Billycar(빌리카)를 확대한다고 20일 밝혔다.

앞서 지난해 11월 제주에 빌리카를 처음 선보인 후 6개월 간 고객 반응과 성공가능성을 확인한 결과다.

내륙지점 빌리카는 제주와 마찬가지로 직원 응대를 최소로 줄이고 예약과 차량 인수 등을 고객 셀프로 진행하는 고객주도형 서비스다. AJ렌터카는 영업점의 접근성과 고객 이용 특성을 고려해 건국대, 인천, 일산 등 7개 영업점을 시범 운영 지점으로 선정했다. 특히 소형, 중형, 고급차량 운영 후 추후 차종을 확대할 예정으로 내륙 빌리카 대여료는 정상가 대비 최대 70% 할인된 금액으로 24시간 주중 비수기 기준 아반떼 약 3만2000원, 소나타 4만9000원이다.

남궁억 AJ렌터카 마케팅담당 상무는 "제주에서 업계 최초로 론칭한 저비용렌터카 빌리카에 대한 고객 성원으로 확대 실시, 더 많은 혜택을 드리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배경환 기자 khba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