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런닝맨'개리, 송지효에 "내가 내일은 너를 위해 살게"…'폭소'

최종수정 2016.03.13 17:40 기사입력 2016.03.13 17:40

댓글쓰기

사진= 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사진= SBS '런닝맨' 방송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김원유 인턴기자] 개리와 송지효가 또 다시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여줬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에서 정일우와 이다해가 게스트로 출연한 두바이 특집 두 번째 이야기 ‘생명의 모래’편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송지효는 저녁식사 중 음식을 챙겨주는 개리에게 "아 왜 갑자기 잘해줘?"라며 투덜댔다. 저녁식사 전 사막 잔류와 호텔행이 걸린 게임에서 개리가 송지효를 배려하지 않고 승리만 바라봤기 때문이다.

이에 개리가 "내가 내일은 너를 위해 살게. 저 보름달에 대고 약속한다"고 말하자, 송지효는 "됐어"라며 거부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샀다.

한편 '런닝맨'은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50분 SBS에서 방송된다.
김원유 인턴기자 rladnjsdb@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