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봄이 왔어요" 이마트, 봄맞이 플라워 대전 열어

최종수정 2016.02.26 07:00 기사입력 2016.02.26 07:00

댓글쓰기

3월3일부터 30일까지 4주간 진행

"봄이 왔어요" 이마트, 봄맞이 플라워 대전 열어

[아시아경제 김현정 기자] 이마트 가 봄을 앞두고 집 안에 화사한 기운을 더해줄 '플라워 대전'을 진행한다.

이마트는 3월3일부터 3월30일까지 4주간 플라워 대전을 열고 다양한 꽃을 저렴하게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이천, 의왕 등지 국내 우수농장과의 계약재배를 통해 봄을 대표하는 튤립, 수선화, 무스카리 등 5종의 봄꽃을 화분당 4000원~9900원의 저렴한 가격에 판매한다.

또한 3월17일부터는 드라이플라워 5종을 출시해 송이당 9900원의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할 예정이다.

이마트가 선보이는 드라이플라워는 이스라엘, 중국 등지에서 생산된 상품으로 국내 대형마트에서는 최초로 선보인다.
보존성이 높고 독특한 아름다움을 자랑하는 드라이플라워는 최근 인테리어샵, 생활전문매장의 트렌드 상품으로 유명세를 타고 있을 뿐 아니라 집안을 꾸미기 위한 소품, 선물용으로도 각광받고 있다. 이마트에서도 최근 2주간 원예상품 매출은 전년 동기간 대비 26.5% 신장세를 기록 중이다.


김현정 기자 alpha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