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충남도, ‘청양∼신양IC 도로’ 등 1조700억원 공사용역 발주

최종수정 2018.08.14 23:46 기사입력 2016.02.11 07:35

댓글쓰기

[아시아경제(충남) 정일웅 기자] 올해 충남지역에서 1억원 이상 공공공사 기준 총 711건에 1조290억1900만원 규모의 공사용역이 발주된다.

11일 도에 따르면 도와 시·군, 충남개발공사가 올해 발주할 신규공사는 543건에 5574억여원, 계속공사는 168건에 4723억원으로 집계된다.
주체별 발주현황에서 도는 120건에 3148억여원, 시·군은 아산시 51건에 1431억여원, 부여군 56건에 1407억여원, 예산군 65건에 706억여원 등 591건에 7148억여원을 각각 발주할 예정이다.

이중 400억원 이상 대형 공사는 ▲청양~신양IC 도로건설 공사 496억원(도) ▲오수관로 1단계 정비 사업 442억원(부여군) ▲웅천일반 산업단지 조성공사 409억원(충남개발공사) 등이며 오는 5월과 6월 사이에 잇따라 발주될 예정이다.

총 사업비 100억원 이상 규모의 공사는 총 27건으로 사업비 6720억원이 투입될 전망이다.
사업별로는 금산 금천 지방하천 정비 사업 394억원, 아산 음봉 디지털 일반산단 진입도로 개설 공사 230억원, 태안 신온∼창기 간 4차로 확포장 공사 239억원, 당진 천의 자연재해 위험지구 정비 사업 229억원 등이 포함된다.

이밖에 100억 원 미만 공공공사는 총 발주 건수의 95%가량인 515건에 3582억원 규모로 지역 제한 입찰로 이뤄지는 만큼 지역 건설업계에는 호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특히 신규 발주 543건의 90%가량인 490건·4330억원은 상반기 중 조기발주 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된다.

별개로 용역사업은 총 129건에 424억9800만원 규모로 집행될 예정이다. 이 부문 대표적 사업은 ▲내포도시첨단산단 진입도로 개설공사 기본·설계 용역 12억원(1월 발주) ▲충청유교문화원 건축 설계 용역 12억원(6월 〃) ▲풍수해 저감 종합계획 수립 용역 10억원(2월 〃) ▲도로 건설 관리계획·농어촌 도로 기본 및 정비계획 수립 용역 6억원(2월 〃) ▲KTX공주역 진입도로 선형 개량 용역 5억 원(3월 〃) 등이 꼽힌다.

조항민 도 건설정책과장은 “올해 집행될 공사·용역 발주에 지역 건설업체들이 대거 참여할 수 있도록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며 “더불어 지역 건설업체의 참여와 함께 조기집행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는 데도 힘을 보태겠다”고 했다.



충남=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정일웅 기자 jiw3061@asiae.co.kr
<ⓒ아시아 대표 석간 '아시아경제' (www.newsva.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