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듀엣가요제' 휘인, 첫 무대부터 장악…'전 우승자의 위엄'

최종수정 2016.02.09 11:07 기사입력 2016.02.09 11:07

댓글쓰기

휘인 송한희씨. 사진=MBC '듀엣가요제' 방송캡처

휘인 송한희씨. 사진=MBC '듀엣가요제' 방송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걸그룹 '마마무'의 휘인이 첫 무대부터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8일 오후 방송된 MBC 설특집 파일럿 예능프로그램 '듀엣가요제'는 휘인과 여고생 래퍼 송한희씨의 무대로 시작됐다.
두 사람은 박진영의 '그녀는 예뻤다'를 선곡, 화려한 퍼포먼스와 노래로 신나는 무대를 꾸몄다. 특히 휘인은 지난 해 우승자답게 안정감 있는 가창력을 선보였고, 처음 무대에 섰다는 송환희씨도 여유롭게 랩을 이어갔다.

노래가 클라이맥스로 흘러가면서 관객들의 표도 무섭게 올라갔고 두 사람은 총 453표를 받으며 무대를 마쳤다.

'듀엣가요제'는 가수와 일반인이 짝을 이뤄 듀엣 무대를 선보이는 신개념 음악쇼프로그램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