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진중권 "안철수, 총선 100석 목표? 공상 허언증 수준"

최종수정 2016.02.03 15:57 기사입력 2016.02.03 15:57

댓글쓰기

진중권 트위터 안철수 발언. 사진=진중권 트위터 화면 캡처.

진중권 트위터 안철수 발언. 사진=진중권 트위터 화면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진중권 동양대 교수가 안철수 의원을 비롯해 국민의당을 비판하고 나섰다.

진 교수는 3일 새벽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최근 더민주가 보여준 변화와 혁신의 모습이 탈당한 안철수 덕이라는 얘기는 앓던 이가 빠져 입안이 편해진 것이 다 충치 덕이라고 말하는 격"이라고 말했다.
이어 진 교수는 "안철수, '최소 100석' 목표를 원대하게 잡는 건 좋은데, 거기에도 정도가 있지"라며 "이쯤 되면 거의 공상허언증 수준"이라고 말했다.

또 진 교수는 "'중도'라는 이름으로 새누리를 편들다 보면, 호남의 지지층도 그(안 대표)의 곁을 떠날 것"이라 지적했다.

그는 "국민의당이 '중도정당'을 표방하겠다고 하는데, 그게 좀 어려울 것이다. 왜냐하면 중도층은 정치혐오가 강하다. 그 혐오의 원인 중 하나가 정치권의 영호남 싸움이다. 그런데 현재 국민의당은 더민주보다 더 확연하게 호남정당이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