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천수, 모델 출신 미모의 교수 아내 만난 후 “잡아야겠다고 생각”

최종수정 2016.02.02 09:40 기사입력 2016.02.02 09:40

댓글쓰기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캡처

사진=KBS 2TV '해피투게더3'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전 축구선수 이천수가 아내에 대해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1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 출연한 이천수가 아내에 대해 “현명한 사람”이라고 말하며 “이 여자를 잡아야겠다고 생각했다”고 밝히는 등 애정을 과시했다.

이천수는 “배우 김승현이 소개시켜 준 아내와 운동도 못하고 그런 어려운 시기에 만났다”며 “돈도 없던 때였는데 아내가 내 체면을 위해 지인들 몰래 카드를 건넸다”고 아내와의 일화를 전했다.

앞서 이천수는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몰라봐서 미안해’ 특집에 출연해 “내가 이제 백수라 아내가 돈을 번다”며 “대학교 교수로 일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