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배우 서강준 “수지가 이상형” 전화 연결에 귀 빨개져

최종수정 2016.01.20 12:27 기사입력 2016.01.20 12:27

댓글쓰기

'치인트' 서강준(출처=KBS 2TV '해피투게더3' 영상 캡처)

'치인트' 서강준(출처=KBS 2TV '해피투게더3' 영상 캡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치인트’에 출연 중인 서강준이 화제다. 2014년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3'에서 이상형이 수지라고 고백한 사실이 새삼 주목을 받고 있는 것.

서강준은 "함께 연기하고 싶은 여배우"를 물어보는 MC들의 질문에 "영화 '건축학개론'을 재미있게 봤다. 수지씨와 연기를 하고 싶다"고 솔직하게 고백했다.

평소 수지와 친분이 있는 MC 김신영이 수지와 깜짝 전화 연결을 시도했고, 서강준은 귀까지 빨개지며 수줍은 마음을 숨기지 못해 눈길을 끌었다.

이후 서강준은 수지와 통화를 하며 즉석에서 연기를 펼쳤고 수지의 대답 하나하나에 어쩔줄 몰라 하며 미소를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서강준은 최근 방영을 시작한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에서 백인호 역을 맡아 열연 중이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