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광주시, 2016 비영리민간단체 공익사업 공모

최종수정 2016.01.09 13:01 기사입력 2016.01.09 13:01

댓글쓰기

" 시 등록 비영리민간단체 대상, 2월12일부터 사업계획 접수"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광주광역시는 '2016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 사업’을 공모한다.

2016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사업 지원은 1년 이상 공익활동 실적이 있고 공고일 현재 기준으로 광주광역시에 등록된 비영리민간단체를 대상으로 추진된다.

비영리민간단체는 영리가 아닌 공익활동 수행을 주된 목적으로 하는 민간단체로, 회원 가입·탈퇴가 자유롭고 회원의 이익 추구보다는 시민성 개발을 통해 자율적·자발적 공익사업을 추진하는 공식단체 형태 조직으로 비영리민간단체지원법 제2조의 요건을 충족해야 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단체는 사업계획 등을 11일부터 2월12일까지 비영리민간단체가 등록된 부서에 제출하면 된다.
사업 유형은 민간단체의 사회적 수요에 대한 설문조사를 통해 확정된 ▲사회통합과 사회적약자 보호 ▲시민소통과 선진 시민의식 함양 ▲민생경제 및 문화 발전 ▲여성청년일자리 창출 및 역량 강화 ▲안전도시 구현 ▲환경 보전과 자원 절약 ▲호남권 상생협력과 국제 협력 등 7개다.

지원 범위는 비영리민간단체지원법 제6조에 따라 사업비만 지원하며, 1개 단체 1개 사업만 신청할 수 있다.

또한, 사업 신청 시 자부담을 총사업비의 5% 이상 확보해야 하며, 타 단체와 유사·중복사업, 일회성·선심성·전시성 사업, 정치·선교활동 등을 주목적으로 하는 사업, 다른 법률이나 조례에 따라 보조금을 지원받는 단체 등은 지원 사업에서 배제된다.

최종 지원 대상은 소관 부서, 공익사업선정위원회 등 4단계 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하고, 4월1일 시 홈페이지(누리집 www.gwangju.go.kr)빛고을이야기/민간단체정보/공지사항)에 게시할 예정이다.

한편, 시에 등록된 비영리민간단체는 1월 현재 기준 583개이며, 등록단체 현황은 시 홈페이지(광주소개/빛고을이야기/민간단체정보/비영리민간단체등록및지원)에 분기마다 공지되고 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