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사우디 석유장관 "원유 감산 불가"

최종수정 2015.12.30 22:41 기사입력 2015.12.30 22:40

댓글쓰기

[아시아경제 이현우 기자]알리 알나이미 사우디아라비아 석유장관은 30일(현지시간) 유가 하락과 관련해 산유량을 줄일 뜻이 없음을 강조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WSJ) 등 외신이 보도했다.

알나이미 장관은 이날 사우디 리야드에서 열린 한 회의에 참석해 "사우디의 (원유) 정책은 신뢰할 수 있다"면서 "이를 바꾸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사우디는 고객의 수요가 있으면 그에 대응해 만족 시킬 것"이라며 "우리는 그럴만한 산유 능력이 있는 만큼 생산을 제한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사우디 정부가 보조금을 삭감해 전날부터 국내 휘발유 가격을 최고 67%까지 올린 데 대해 그는 "겨우 1ℓ에 16센트에서 24센트로 올랐을 뿐"이라며 "휘발유 가격 인상으로 국내 석유 소비의 효율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현우 기자 knos84@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