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청와대 진돗개 5마리 이름 공개 "평화·통일·금강·한라·백두"

최종수정 2015.09.21 09:10 기사입력 2015.09.21 09:10

댓글쓰기

청와대 진돗개. 사진=박 대통령 페이스북

청와대 진돗개. 사진=박 대통령 페이스북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박근혜 대통령이 SNS를 통해 청와대 관저에서 키우는 진돗개 오남매의 이름을 공개했다.

박 대통령은 20일 진돗개 오남매의 이름인 '평화·통일·금강·한라·백두'를 소개하며, 강아지들과 시간을 보내고 있는 자신의 모습을 담은 사진을 페이스북에 게시했다.
이 강아지들은 취임 당시 박 대통령이 살던 삼성동 주민들로부터 선물받은 진돗개 '희망이'와 '새롬이'의 새끼들이다. 이 강아지들에겐 각각 '평화·통일·금강·한라·백두'란 이름이 붙여졌다.

박근혜 대통령은 SNS에 "우리 토종이자 천연기념물인 갓 태어난 진돗개들이 국민 모두의 열망인 통일이 이뤄지는 날까지 각자의 이름대로 그 기백이 넘치길 바라면서…"라며 "이름 짓기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적기도 했다.

한편 박근혜 대통령은 지난달 30일 SNS에 '희망이'와 '새롬이'가 새끼를 낳은 사실을 알리면서 댓글을 통해 이름을 지어달라고 요청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